데이터 문의하기

서비스 소개

#코로나

#유동인구

위드 코로나에 활기를 되찾는 상권

SK텔레콤

위드 코로나 직후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세 지역 모두 밤 10시 유동인구가 약 3배 증가했다. 강남은 1일부터 3일까지 1만 4,641명에서 1만 6,054명으로 매일 꾸준하게 증가했는데, 지난 7월 12일부터 14일까지와 비교하면 3배 가까운 수치다.

900,605.84

홍대와 이태원도 강남과 비슷하다. 위드 코로나 시행 첫날(11/1), 지난 7월 12일 대비 3배 가까이 급증했다. 홍대도 1일부터 3일까지 인구 이동량이 매일 꾸준하게 증가했고, 이태원은 위드 코로나 시행 3일째 날에만 소폭 감소했다.

900,605.84
900,605.84
900,605.84

세 지역 모두 전 연령대에서 인구 이동량이 증가했는데, 특히 20대 인구 이동량 증가폭이 컸다. 강남 20대 인구 이동량은 위드 코로나 시행 이후(11/1~11/3) 3일간 1만 6,168명이었는데, 지난 7월 4,091명과 비교하면 295%(약 4배) 증가했다. 해당 기간 세 지역 중 강남이 20대 증감률이 가장 높았다. 홍대는 273%(약 3.7배), 이태원은 219%(약 3.1배) 증가했다.

인사이트가 도움이 되셨다면

0

연관 데이터

유동인구

SK텔레콤

유동인구는 휴대폰의 접속 기지국 정보를 이용하여 특정 장소의 실시간 유동인구 정보를 제공합니다.

연관 인사이트

일반 인사이트

서울 강남 시간대별 유동인구 변화

서울에서 가장 붐비는 곳중 하나인 '강남역 상권' 이렇게 작은 지역 안에서도 시간대별,연령대별 쏠림 현상이 있다는 것 아시나요? 지오비전 유동인구 데이터를 통해 천천히 알아봅시다.